주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논산포털사이트메뉴
행정포털
관광포털
소셜미디어센터

충장사 드라마 “계백” 촬영장소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전체

논산 개태사지 석조여래삼존입상

  • 지정구분 : 보물
  • 지정번호 : 제219호
  • 문화재지정일 : 1963년 1월 21일
  • 소재지 : 논산시 연산면 계백로 2614-11
  • 소유 : 국유
  • 수량 : 3구
  • 재료 : 석재
  • 시대 : 고려시대
  • 상세정보


    개태사 보호각에 봉안(奉安)된 3존석불(三尊石佛)은 고려 태조 왕건때 조성된 화강암제 삼존석불이다.


중앙의 본존불(本尊佛)은 아미타입상으로 오른손을 가슴에 들었고 왼손은 배에 대어 무엇을 잡은것처럼 만들었다.
높이는 415㎝이며, 별석으로 만들어진 방대형대좌(方臺形臺座)위에 입상으로 서있는데, 발톱까지도 선명하게 새겼으며, 발등위로 두터운 천의자락 끝이 돌대(突帶)처럼 가로로 얹쳐져 있다.
머리는 소발(素髮)이고 얼굴은 둥굴고 평면적이다.
어깨는 좁고 가슴은 평면인데, 목에는 생사를 윤회하는 인과관계를 표현하는 삼도(三道)가 굵게 새겨져있다. 전체적으로 무거운 느낌을 주나 제작 시기가 거의 확실하고, 고려의 후삼국통일의 의지가 담겨있으며, 고려 전기 지방 석불상으로는 수작에 속하여 이불상의 가치는 높게 평가된다.

좌협시보살상은 오랫동안 땅에 파묻혀 있었기 때문에 조각이 덜 마멸되었다.
높이는 약 350㎝이고, 머리는 다소 큰편이고 어깨가 벌어진 상체에 비하여 하반신이 짧은편이고, 양다리를 볼륨있게 조각하였으며, 넓은 띠 모양의 얇은 옷 형태를 표현한 천의가 다리 양옆의 공간을 메우고 있어 전체적으로
어울리는 구성이다.
목의 삼도는 굵게 표현되어 있으며, 오른손은 허리 부분에서 네손가락을 구부린 여원인(與願印)이고, 왼손능 엄지와 중지를 구부린 시무외인(施無畏印)이다. 손목이라든가 구부리고 있는 손의 표현이 자연스러우며 손톱이나 손금 등 세부적인 묘사가 되어있는 등 본존불보다 조각이 화려하고 섬세하다.

우협시불은 높이가 321㎝고, 머리 형태나 옷의 표현 양식이 좌협시보살상과 매우 흡사하다. 머리에는 둥근 보계가 있고, 이마 위에 늘어진 앞머리는 둥굴둥굴하게 표현되어있다. 얼굴과 몸체 등 전체적인 표현 양식에 있어 좌협시보살상과 차이가 있다. 오른손은 가슴에 올려 주먹쥔 상태에서 집게손가락만?편 시무외인이고, 왼손은 약지와 새끼 손가락만 편 여원인으로, 좌협시보살상과 대칭을 이루고 있다. 발은 몸에 비해서 매우 크고 두껍게 표현되었다.
양다리를 감고있는 아랫도리의 옷주름은 얕은 음각선이고 그 위에 늘어지고 있는 천의는 낮은 부조로 나타내고 있어서, 군의와 천의가 서로 구별되지 않으며 옷의 부피감이 표현되지 않아 좌협시보살상에서 돋보이던 아름다운 장식적 표현을 찾아볼 수 없다.

목록

게재된 내용 및 운영에 대한 개선사항이 있으면 담당자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최종수정일 : 2016-09-08 11:25

  • 정보담당자
  • 담당부서 : 문화재
  • 담당자 : 표수희
  • 연락처 : 041-746-5412
  • E-mail : ate2175@korea.kr
QUICK MENU
  • 영외면회제 안내
  • 논산시의회
  • 사이버관광안내도
  • 논산시통계
  • 실시간 강우량
  • 백제군사박물관
  • 사이버문화센터
  • 인터넷수능방송
  • 정보화마을
  • 강경젓갈타운
  • 양촌이메골마을
  • 햇빛촌바랑산마을
  • top